본문으로 바로가기

안내

전북의 고대문화실 개관

  • 작성자관리자
  • 작성일 2008.04.10
  • 조회수2,528
 

국립전주박물관 고대문화실古代文化室 새단장


  국립전주박물관(관장 이원복)은 2008년 4월 16일(수) 기존의 고고실을 고대문화실로 개편하여 새롭게 문을 연다. 개별 유물 중심의 고고실에서 벗어나 유물에 담긴 역사와 스토리를 잘 엮어 우리 고대 역사와 문화의 흐름 속에서 전북문화의 특성을 찾고자 하였다. 


  이에 따라 ①세계문화유산으로 등록된 고창의 ‘고인돌 사회와 문화’ ②중남부지방에서 가장 먼저 철기문화를 도입하여 고대국가로 전환한 전북의 ‘기술의 발전과 고대국가의 형성’, ③백제, 가야문화가 어울려져 생긴 ‘삼국문화의 완충지’, ④백제의 꿈 무왕과 견훤의 ‘백제의 중흥’, ⑤최초로 발굴된 제사유적인 ‘부안 죽막동 유적과 고대의 제사’ 등 5개 주제로 전시실을 세분하였다.


첨부파일

  • hwp 첨부파일 보도자료(전북-1안).hwp (72KB / 다운로드 196회) 다운로드
  • jpg 첨부파일 크기변환_DSC_0159.JPG (0Byte / 다운로드 187회) 다운로드
  • pdf 첨부파일 터치뮤지엄활동지_2011.pdf (0Byte / 다운로드 187회) 다운로드
  • jpg 첨부파일 꾸미기_굴렁쇠놀이 수정.jpg (0Byte / 다운로드 188회) 다운로드
  • hwp 첨부파일 2011 한가위민속놀이마당 계획표.hwp (0Byte / 다운로드 185회) 다운로드

본 공공저작물은 공공누리 "출처표시+상업적이용금지+변경금지"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.
콘텐츠 만족도 조사

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?

보도자료 QR코드 https://jeonju.museum.go.kr/menu.es?mid=a10105050000

QUICK MENU

QUICK MENU 원하시는 서비스를 클릭하세요!

등록된 퀵메뉴가 없습니다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