본문으로 바로가기

안내

소장품 ‘나무 쟁반 사각반(20세기 초)’ 연계 목공예 「목제 쟁반 만들기」

  • 작성자홍보
  • 작성일 2022.03.23
  • 조회수277

국립전주박물관 소장품 ‘나무 쟁반 사각반(20세기 초)’ 연계

목공예 「목제 쟁반 만들기」



국립전주박물관(관장 홍진근)은 4월 문화가 있는 날 플러스 문화행사로 국립전주박물관 소장품인 ‘나무 쟁반 사각반(20세기 초)’을 연계한 목공예 ‘목제 쟁반 만들기’를 오는 4월 2일 토요일 오후 2시와 4시 전주박물관 열린공간 온에서 두 차례 운영한다.


 나무를 소재로 만드는 목공예는 전문적인 기술을 필요로 한다는 점에서 평소에 접하기 어려우나 이번 체험은 누구나 쉽게 목제 쟁반을 만들어볼 수 있도록 수업을 구성했다.


 8각의 형태로 재단된 나무에 미리 구멍을 뚫고 손잡이를 넣을 모양을 만들어 조립이 쉽도록 했으며, 사포작업, 천연 미네랄 오일 등을 발라 마무리하는 작업까지 목공예를 쉽게 배울 수 있도록 수업을 진행한다.


 본 행사는 참가비 없이 수업 당 20명씩 총 40명을 선착순으로 모집한다. 3월 25일(금) 오전 10시부터 3월 30일(수) 오후 5시까지 국립전주박물관 누리집(jeonju.museum.go.kr)에서 예약이 가능하다. 

(자세한 사항은 누리집 참조)


 홍진근 국립전주박물관장은 “목공예는 기능성과 실용성, 예술성을 한 번에 접할 수 있는 체험이니만큼 색다른 문화 경험이 되었으면 한다”고 전했다.

첨부파일
  • pdf 첨부파일 2022년 4월 문화가 있는 날 플러스 보도자료.pdf (135.29KB / 다운로드 101회) 다운로드

본 공공저작물은 공공누리 "출처표시+상업적이용금지+변경금지"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.
콘텐츠 만족도 조사

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?

보도자료 QR코드 https://jeonju.museum.go.kr/menu.es?mid=a10105050000

QUICK MENU

QUICK MENU 원하시는 서비스를 클릭하세요!

등록된 퀵메뉴가 없습니다.